Follow cinemadal on Twitter

세월호 다큐 '업사이드 다운', 펀딩 목표치 137% 초과 달성


기사원문보기


제작부터 개봉까지, 시민들 '십시일반'


세월호 참사 2주기를 맞아, 시민들이 십시일반으로 만든 세월호 다큐멘터리 '업사이드 다운'이 전국극장개봉을 위한 소셜 펀딩을 성황리에 마감했다. 모금된 금액은 2억 7550만 원, 목표치 2억 원을 137% 초과 달성한 액수다. 

제작진은 "제작 단계부터 나이도 국적도 직업도 다른 시민들이 힘을 뭉쳐 만든 이 영화가 이제는 개봉까지 시민의 힘으로 진행되게 되어 매우 뜻 깊다"고 전했다. 

후원에 참여한 시민들은 “잊지 않겠습니다. 가만히 있지 않겠습니다. 함께 하겠습니다”(양*수), “아이들의 생명을 지켜주지 못했던 우리가 해줄 수 있는 일이라면 해주고 싶습니다. 부디 우리가 잊지 않게 해주세요”(장*혜), “응원합니다. 꼭 진실이 밝혀지는 그 날만을 기억하며, 침몰하지 않는 진실을 밝히기 위해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늘 앞에서 수고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합니다”(현*), “비올 때까지 기우제 지내 듯 진실이 밝혀질 때까지 끝까지 끈질기게 싸워 나갑시다”(이*문) 등 뜨거운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이러한 호응에 김동빈 감독은 “영화 배급을 준비하며 이렇게 많은 시민들이 아직 함께 하고 있다는 사실에 깊은 위로가 되었습니다. 부모님들과 다른 시민들에게도 우리가 함께 하고 있다고 말해준 것 같습니다. 함께 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는 인사를 남겼다. 

'업사이드 다운'은 4인의 아버지와 전문가 16인의 인터뷰를 통해 세월호 참사의 슬픔을 나누는 동시에 반복되는 안전 사고의 원인을 점검하는 내용이다. 오는 4월 14일 개봉할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