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2010 디렉터스 컷 어워즈 시상식이 12/22(수) 바로 어제 진행되었죠!
[경계도시 2]의 홍형숙 감독님이 '올해의 독립영화감독상'을 수상하였습니다.
다시 한 번 축하드리며, 관련기사 소개해드려요-


***


[한국경제] 기사전체보기 >>

[경계도시 2] 홍형숙 감독, '올해의 독립영화감독상' 수상



22일 오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디렉터스 컷 어워즈(Director's CUT Awards)'에서 독립영화감독상을 수상한 홍형숙 감독이 소감을 밝히고 있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하는 디렉터스 컷 어워즈(Director's CUT Awards)는 한국영화감독네트워크 소속 300여명의 영화감독들이 2010년 개봉작 106편을 대상으로 올해의 감독상, 연기상, 신인감독상, 신인연기자상, 제작자상, 독립영화감독상 등 총 6개 부문을 시상하는 자리다.


[SSTV] 기사전체보기 >>

'제 13회 디렉터스 컷 어워즈' 영광의 주역들



[SSTV l 고대현 기자] 22일 오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제 13회 '디렉터스 컷 어워즈(Director's CUT Awards)'에서 수상한 감독들과 배우들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디렉터스 컷'은 한국영화감독네트워크 300여 명의 영화감독들이 2010년 개봉작 106편을 대상으로 투표해 올해의 감독상, 연기상, 신인감독상, 신인연기자상, 제작자상, 독립영화감독상 등 총 6개 부문을 시상한다.

영화감독들이 뽑은 올해의 감독상에는 '부당거래'의 류승완이 뽑혔다. 류승완은 사회의 문제들을 치밀하면서도 짜임새 있는 연출로 액션 스타일에 사회적 시선까지 담아내며 재평가 받았다.

올해의 남자연기자상은 최민식에게 돌아갔다. 감독들은 '악마를 보았다'에서 최민식의 광기 어리고 강렬한 연기는 연기라기보단 캐릭터 그 자체로 느껴지며 '올드보이' 이후의 오랜 공백기를 무색하게 할 정도였다고 호평했다.

(...중략)

이밖에도 신인감독상은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의 장철수 감독이, 독립영화감독상은 '경계도시2'의 홍형숙 감독, 제작자상은 '아저씨'의 제작사인 오퍼스픽쳐스의 이태현 대표에게 돌아갔다.


 관련기사 보기!

>> [유니온프레스] '경계도시 2'의 홍형숙 감독, 독립영화 감독상 수상!
>> [아츠뉴스] 홍형숙 감독, '독립영화 감독상' 수상
>> [아시아경제] 홍형숙 감독, 디렉터스컷 독립영화감독상 수상
>> [프런티어타임스] '디렉터스 컷' 어워즈 홍형숙 감독, '독립영화 감독상' 수상
>>[유니온프레스] 2010 디렉터스 컷 어워즈, 영광의 수상자들
>> [뉴스타운] 2010 디렉터스 컷 어워즈
>> [뉴스엔] 제 13회 디렉터스 컷 어워즈 '영광의 얼굴들'



***


 

 경계도시2  홍형숙 ㅣ2009 ㅣ104min



2003년 송두율은 스파이였고, 2009년 그는 스파이가 아니다. 그때 그의 죄는 과연 무 엇이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