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시사인] 기사원문보기 >>

진실의 향연, "나는 다큐멘터리다"


한국 다큐멘터리의 움직임이 심상찮다. 영화계 제도권 밖에서도 가장 비주류에 속하던 다큐멘터리의 개봉이 줄을 잇는 것은 물론 관객과의 만남에서도 소기의 목적을 달성하고 있다. 올 상반기만 하더라도 < 쿠바의 연인 > < 오월愛 > < 종로의 기적 > 같은 작품이 예술영화 전용관에서 높은 좌석 점유율을 기록했고, < 트루맛쇼 > 의 경우 소문을 타고 멀티플렉스로 상영관을 늘려가며 1만명이 훌쩍 넘는 관객을 동원했다. 언급한 작품의 선전에 힘입어 개봉 대기 중인 작품이 < 꿈의 공장 > < 용산 > < 청계천 메들리 > < 하얀 정글 > 등 무려 10여 편에 이른다.

올해 들어 유독 두드러진 한국 다큐멘터리의 부상은 관객의 인식 변화에 기댄 바가 크다. 한 예로 이충렬 감독의 < 워낭소리 > (2009년)가 유례없는 300만 관객을 동원하면서 '다큐멘터리는 불편하고 계몽적'이라는 저간의 편견을 불식시키고 '재미있고 감동적'이라는 인식을 심어줬다. 올해 화제를 모았던 다큐멘터리를 보면 '재미'를 최우선으로 삼은 작품이 눈에 띈다. < 쿠바의 연인 > 은 쿠바 남자와 한국 여자의 사랑을 통해 문화 차이를 발랄하게 풀어냈고, < 종로의 기적 > 은 기성세대의 편견에서 자유롭지 못한 동성애자들의 밝은 모습을 의도적으로 부각했으며, < 트루맛쇼 > 는 텔레비전 맛집 프로그램의 조작 실태를 몰래 카메라라는 코믹한 형태로 구성해 고발의 경직성을 완충했다.



시사 프로그램 빈자리 메워



(....중략)

< 꿈의 공장 > 은 국내 최대 기타 회사 콜트·콜텍의 횡포에 맞선 노동자들의 투쟁을, < 하얀 정글 > 은 영리화가 극심해진 한국 의료계의 검은 실상을, < 용산 > 은 용산 철거민을 비롯해 죽음으로 내몰리는 약한 자의 현실을 다룬다. 이들 작품은 우리 주변에서 벌어지는 일상의 풍경임에도 불구하고 주류 언론의 은폐 속에 무관심으로 내몰리는 이슈를 향한 '진실의 정치학'이라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사실 다큐멘터리의 본질은 미처 깨닫지 못한 현상의 정면에 카메라를 밀착함으로써 우리 본모습을 폭로하는 데서 찾을 수 있다.

< 청계천 메들리 > 와 < 보라 > 는 좀 다른 경우다. 해당 소재가 내포한 사회적 파급 효과에 중요성을 부여하는 영화들에서 더 나아가 형식적인 실험에도 힘을 기울인다. < 청계천 메들리 > 는 청계천에서 쇠를 다루는 사람들의 작업을 중심으로 기록 화면과 멀티 이미지를 통해 한국과 일본, 근대와 현대를 넘나들며 쇠의 사회학을 구성하고, < 보라 > 는 현행 산업안전보건법에 근거하여 이뤄지는 현장 보건 관리를 1년간 촬영한 기록물 형식에서 출발한다.

알게 모르게 진화하는 한국 다큐멘터리의 제작 배경에는 저 너머의 진실을 찾겠다는 창작자의 용기 있는 태도가 짙게 배어 있다. 그 용기는 진실 탐구에 따르는 위험을 감수하고 이를 최대한 많은 이에게 알리겠다는 사명감의 결합에서 비롯된다. 다만 다큐멘터리로 세상을 바꾸겠다는 구국의 결단보다 재미까지 추구해 먼저 관객을 만족시키겠다는 창작자의 정체성이 더욱 두드러진 것이 한국 다큐멘터리의 현주소다.


허남웅 (서울아트시네마 프로그래머)




>> 기사전체보기




* [꿈의 공장]은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입니다!
>> 공식 블로그 (
http://blog.naver.com/otherguitar)

* [쿠바의 연인] [오월愛] [종로의 기적]은 공동체상영 &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어요! 
>> Replay~ 극장에서 깜빡 놓쳤다면 (!) '공동체상영'으로 만나요!  


*작품정보

쿠바의 연인  정호현 ㅣ2009ㅣ 93min
교육도 공짜, 의료도 공짜인 이 ‘색시’한 나라에 사는 사람들은 무슨 생각을 하면서 살고 있을까? 그러던 어느 날, 감독은 아바나 대학에서 젊고 귀여운 쿠바 청년을 만나 사랑에 빠진다.





오월愛(애) 김태일 | 2010 | 101min
올해로 30주년이 된 5.18광주민중항쟁. 항쟁의 마지막날까지 도청과 광주외곽을 지켰던 시민군들, 시장 상인들은 청년에서 중년을 훌쩍 넘었다. 이들은 평범한 광주시민으로 살아가고 있지만 이들이 갖고 있는 광주항쟁의 기억은 이후 많은 삶을 변하게 했다.






종로의 기적 이혁상 | 2010 | 109min
네 명의 명랑게이들이 만드는 기적같은 커밍아웃 스토리!







꿈의 공장 김성균 | 2010 | 87min
세계적 브랜드로 떠오른 국내 최대 기타회사 콜트/콜텍. 그 어마어마한 성장 뒤엔 지문이 닳도록 기타를 문지르고 다듬던 사람들이 있었다.가장 자유로워야 할 음악이, 기타가, 누군가의 눈물과 희생을 담보로 하고 있다는 또 하나의 불편한 진실. 정말... 이대로 괜찮을까?







보라 이강현 | 2010 | 136min
 
영화는 산업안전보건법 근거하여 이루어지는 현장보건관리를 1 여간 촬영한 기록물에서 출발한다.








 용산 문정현| 2010 | 73min 
1980년 5월 광주민중항쟁의 기억으로부터 2009년 용산의 불길까지. 이 다큐멘터리는 죽음으로 그려지는 오늘날 대한민국의 모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