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2013 제 18회 인천인권영화제  

 









배제와 폭력을 가르고

공명 36.5


2013 제18회 인천 인권영화제에서  <후쿠시마의 미래> <촌금가이> <탐욕의 제국> <잔인한 나의,홈>이 상영됩니다! <탐욕의 제국>과 <잔인한 나의,홈> 상영 이후에는 관객과의 대화도 진행되오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 자세히 보러가기



 

 

■ 상영 안내



후쿠시마의 미래


후쿠시마의 미래 이홍기 | 2013 | 68min

아무도 알 수 없는 후쿠시마의 미래를 찾아서

17인의 시민들이 위험한 여정에 나섰다.

과연 그들이 찾은 일본의 내일은 어떤 모습일까?



 11/22(금) 18:30 @영화공간 주안 3관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촌금가이 



村,금가이 강세진|2013|97min

몇 년 후에 수몰될 마을이 있다. 마음 어른을 비롯한 마을 어르신들은 국책사업이라는 이유로 제대로 된 싸움 한번 못해 보고, 고향이 사라짐을 받아들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을의 이름이나마 유지하기 위해 다른 곳에서 마을을 만들려고 애쓴다. 



 11/23(토) 16:30 @영화공간 주안 3관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잔인한 나의, 홈 



잔인한 나의, 홈 아오리|2013|77min

우연히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다는 한 여성을 만나게 되었다. 그녀는 친족성폭력 피해자였다. 아무도 그녀의 말을 믿어주지 않았고, 그녀는 쫓기듯 집에서 나와야 했다. 그리고 집에 남아있는 동생들을 위해 가해자를 고소하게 된다. 나는 아무도 믿고 싶지 않는 그녀의 이야기를 <잔인한 나의, 홈>이라는 잔혹한 동화로 그리고자 한다.





 11/24(일) 13:00 @영화공간 주안 4관 


**상영 후 관객과의 대화

참석자 : 아오리 감독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탐욕의 제국 



탐욕의 제국 홍리경2013|100min

“딴 세상 같았어요. 내가 거기에 있다는 자체가 기분이 좋았던 거 같아요.. 진짜 로봇들이 일하는 거 같았어요” 깨끗한 방에서 하얀 방진복, 하얀 방진모, 하얀 마스크를 쓰고 눈만 내놓고 일했던 이름 없는 사람들의 이야기. 현재도 지속되고 있는 삼성 반도체 공장의 산업 재해 문제. 



 11/24(일) 15:10 @영화공간 주안 4관 


**상영 후 관객과의 대화

참석자 : 홍리경 감독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