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분류 : 자체프로그램
제목 : 작가를 만나다 Cineastes
일시 : 2009년 7월 11일(토) 19:30
주최 :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 영화진흥위원회
티켓 : 일반 5,000원, 청소년/단체/노인 4,000원, 관객회원 3,000원
문의 : 02-741-9782
웹    : www.cinematheque.seoul.kr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는 매달 미래의 작가로 발돋움하고 있거나, 꾸준히 자신만의 방식으로 독특한 영화세계를 구축해 가고 있는 감독을 선정하여 그들의 작품세계를 함께 느끼고 호흡하는 ‘작가를 만나다’ 프로그램을 마련합니다. 7월 ‘작가를 만나다’에서는 <할매꽃>의 문정현 감독을 만나봅니다. 문정현 감독은 다큐멘터리 공동체 ‘푸른영상’ 소속으로 일련의 다큐멘터리 작업을 통해 세상의 부조리를 고발하고 새로운 정의를 찾고자 노력하였습니다. 그는 2005년 기독교 지배 이데올로기를 비판하고 올바른 교회의 모습을 찾으려한 <슬로브핫의 딸들>, 남아프리카공화국의 미혼모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아프리카의 미혼모>(2006)와 같은 작품들에서 자신만의 주제의식과 생각을 영화 속에서 일관되게 담아내 왔습니다.

그가 2007년 완성한 <할매꽃>은 문정현 감독의 가족사를 내밀하게 들여다 본 ‘사적 다큐멘터리’입니다. 정신병이었던 작은 외할아버지의 죽음을 계기로 감독은 역사책에서만 접했던 현대사의 비극이 자신의 가족 안에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그는 자신의 가족에게 말할 수 없는, 말해서는 안 되는 핏빛 역사가 있다는 것을 깨닫고는 가족 한명, 한명의 인터뷰를 통해 그들의 아픈 기억을 끄집어냅니다. 좌익 사상자로 낙인찍혀 평생을 살아온 할머니에게 드리운 연좌제의 굴레는 그들의 가족을 쉽게 놓아주지 않았습니다. 영화는 한 좌익가족의 고난의 가족사를 넘어 대한민국 현대사의 비극으로 농밀하게 확장됩니다.

이 작품은 2007년 부산국제영화제 와이드앵글 부문에 초청돼 최우수다큐멘터리상인 운파상을 받았으며. 베를린국제영화제, 두바이국제영화제 등 해외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어 작품성을 인정받았습니다. 2009년 3월에는 국내 개봉되어 국내 독립다큐멘터리의 신화를 이어가기도 했습니다.

이번 ‘작가를 만나다’ 프로그램 역시 상영 후에 문정현 감독과 함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관객과의 대화’ 시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시대는 여전히 감시와 통제의 권력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상사에 대한 소리를 내려고 지금도 길 위에서 고민하고 있는 문정현 감독과 조우하는 특별한 시간! 7월 작가를 만나다 프로그램에 관객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자세한 정보보기 click!





할매꽃
문정현 | 2008 | 89min
반공이라는 이름의 공포정치 속에서 침묵해야만 했던 내 어머니의 무거운 짐을 덜어드리고 싶었다. 이 영화는 가족들의 묵은 한을 풀기 위한 해원의 몸짓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