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홍대 앞 생활의 발견 <샘터분식>의 음악을 맡았던 소울컴퍼니가 공연을 합니다!
 소울 컴퍼니 더콰이엇/키비/화나 출동!





SoulCompany in da Movie!
샘터분식에 흐르는 SoulCompany의 비트,
공연장에서 직접만나보세요!
_ 광주인디뮤직페스티벌


<왼쪽부터 [샘터분식] 포스터/ 소울컴퍼니의  더 콰이엇>


소울 컴퍼니의 팬이라면 절대 놓칠 수 없는 <샘터분식>!  왜냐구요?
<샘터분식>속 주인공의 한 명으로 공연장 밖, 숨겨진 모습을 진솔하게 보여주는  jerry. K

그리고, 영화 전체에 비트를 입히며 평범하기만한 일상에 특별함을 주는 The Quiett !
그들이 바로 소울 컴퍼니이기 때문이죠!



소울컴퍼니의 입씸 쎈 랩퍼들 총출동 !

11월 개봉하는 <샘터분식>보다 먼저 만나는 소울컴퍼니의 공연!
광주인디뮤직페스티벌에서 직접 만나보세요!


또한 <샘터분식> 태준식 감독님의 전작 <필승ver2.0연영석>의 주인공 연영석씨도 함께 공연을 합니다!




-----------------------------------------------------------------------------------------------------------------------------------------------------


제 6회 광주인디뮤직페스티벌
★ BACK TO THE UNDER
10월 31일 ~ 11월 1일!

홈페이지 가기!




-----------------------------------------------------------------------------------------------------------------------------------------------------



* 작품정보


샘터분식 ㅣ 태준식 ㅣ 82 min
공식 블로그 가기▶



당신의 일상은 어떤 맛인가요?


화려한 화장을 지운 홍대 거리의 쌩얼을 맛보다


유행과 패션의 8차선 고속도로 홍대 앞.
그 속도에 묻혀 무심코 지나쳤던 골목골목 리얼 ‘홍대피플’ 앞에 카메라는 멈춰 선다.
‘불안해’를 외치는 20대 힙합 뮤지션,
‘돈 안 되는 고민’만 하는 지역 활동가,
‘백반보다 비싼 커피 값’에 경악하는 분식집 사장님.
산 다는 건 언제나 텅 빈 고속도로에서처럼 앞만 보고 질주할 수는 없는 일. 꿈과 좌절, 용기와 희망이 얽혀있는 교차로에서 세 주인공의 삶 역시 ‘가다 서다’를 반복한다. 서로 다른 듯 닮아있는 이들이 들려주는 일상은 달콤쌉쌀 솔직담백한 맛을 닮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