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서울국제노동영화제가 경제위기와 노동자투쟁이라는 슬로건아래

13 번째 막을 올립니다. 서울과 제주, 울산에서 함께하실 수 있습니다.


영화제 13회를 맞이하며...

햇수로 10년하고도 3년이다.

좀 거창하게 말하면,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지긋지긋한 자본주의를 비판하면서 노동운동을 고민하고

노동자의 삶과 투쟁을 들여다보고 새로운 사회를 꿈꾸면서 시작한 노동영화제가 지나온 시간이다.

아쉬움도 많았지만, 해외 노동영화와 국내의 노동영화들을 소개하는 유일한 영화제로 중요한 역할들을

해왔다.

올 해는 그 어느 때보다도 어려운 때이다.

영화제의 생존의 위기를 느끼는 때이다.

많은 아쉬움을 남길지도 모른다.

그러나 영화제는 시작된다.

13년 전의 처음의 그 심정으로..

 

1. 테마

경제위기와 노동자 투쟁

 

2. 일시 장소

서울

- 2009년 11월 20일(금) ~ 22일(일)

-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제주

- 2009년 11월 15일(일)~16일(월)

- 제주영상미디어센터

울산

- 2009년 12월 11일(금)~13일(일)

- 대안문화공간 소극장 품, 북구비정규직센터교육장


노동자 뉴스 제작단 공식 홈페이지 http://www.lnp89.org/xe/?document_srl=2120


*작품정보


기타 (其他/Guitar) 이야기 김성균 | 2009 | 110min
콜트/콜텍 노동자들의 힘겨운 노동과 자본의 위장폐업에 대응한 힘겨운 복직투쟁에 관한 이야기. 그리고 <콜트/콜텍 노동자들을 위한 콘서트>에 참여한 홍대 인디 뮤지션들과 노동자들의 만남.

상영일정 11월 20일 16:00




평촌의 언니들 임춘민ㅣ2008ㅣ113min 
2007년 6월 ‘비정규보호법안’ 시행 한달 전 뉴코아 킴스클럽 계산대에서 일하는 비정규직들은 해고 통보를 받는다. 6월 23일부터 시작된 전면파업은 장기화되고, 파업에 참가한 비정규직 조합원들은 점점 지쳐간다.

상영일정 11월 21일 1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