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동아닷컴] [인천/경기]이번 주말엔 공짜 영화파티 어때요

영화공간 주안, 26~29일 인권영화제 열어
주안미디어센터-학산문화원도 무료 상영



26∼29일 경인전철 주안역 주변의 영상문화산업진흥지구 내 ‘영화 공간 주안’(인천 남구 주안1동)에서 다양한 영화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행사가 잇따른다.

14회째를 맞는 인천 인권영화제(www.inhuriff.org)는 이 기간 매일 3∼9편의 영화를 상영한다. 해고노동자,시각장애인, 이주노동자, 철거민 등 소외계층의 이야기를 다룬 35∼110분짜리 독립영화 16편을 감상할 수 있다. 26일 오후7시 반에 상영될 개막작은 세계 기타 시장의 30%를 점유하고 있는 콜트악기사의 ‘악기 노동자’를 주인공으로 삼은 ‘기타 이야기’(감독 김성균)이다. 성폭력 피해 여성을 피해자로 여기는 고정관념을 깬 ‘버라이어티 생존 토크쇼’와 2007년 8월 군사독재에 항거하는 미얀마 민주화 항쟁을 그린 다큐멘터리 영화 ‘버마의 민주화 목소리’(감독 안데르스 외스테르고르)도 볼 수 있다. 29일 오후 7시 반에 상영될 폐막작은 서울 용산 철거민 다큐멘터리 영화 ‘떠나지 못하는 사람들’이다. 032-423-0442

이와 별도로 남구 학산문화원은 26일 오전 10시 노인인력관리센터 야간 지킴이 250여 명을 초청해 ‘희망의 영화축제’를 연다. ‘마부’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등 영화 2편을 상영한다. 032-867-9168/ 기사전체보기 ☞




*지금, 여기, 평온한 저녁을 위하여
"인간이 인간다운 삶, 그것이 가능한 다른 세상에 대한 열망을 포기하지 않는 수많은 사람들과 함께"

  

□ 일 시 : 2009년 11월 26일(목)~29(일)
□ 장 소 : 컬쳐팩토리 (영화공간 주안 5관)
□ 주 최 : 인천인권영화제 조직위원회
문의 인권영화제(www.inhuriff.org)







* 상영작정보


기타 (其他/Guitar) 이야기
 김성균 | 2009 | 110min
콜트/콜텍 노동자들의 힘겨운 노동과 자본의 위장폐업에 대응한 힘겨운 복직투쟁에 관한 이야기. 그리고 <콜트/콜텍 노동자들을 위한 콘서트>에 참여한 홍대 인디 뮤지션들과 노동자들의 만남.

상영일시 <개막작> 11월 26일 (목) 19:30





버라이어티 생존토크쇼 조세영 | 2009 | 72min
성폭력 피해를 경험한 여성들이 '작은말하기'라는 모임에서 '성폭력 피해 드러내기'를 시작한다. 대화 속에서 자신을 열어 사람을 발견하고 성장시키는 그녀들의 이야기.

상영일시  GV 11월 27일 (금) 19:30






  학교를 다니기 위해 필요한 것들 안창규ㅣ2008ㅣ34min
  등록금 1,000만원 시대. 학생들은 등록금을 마련하기 위해 수업이 끝난 후 아르바이트
   를 하러 나선다. 아르바이트로 생활비도 감당하기 힘든 학생들은 대출을 받고 신용불량 
   자가 되기도 한다.

                  상영일시  GV 11월 28일 (토) 17:40



효순씨 윤경씨 노동자로 만나다  김태일 l 2009 l 38min
가난에서 벗어나기 위해 서울로 올라와 영등포산업선교회를 통해노동운동에 참여한 70년대 여성노동자 송효순씨와 이랜드일반노조 사무국장인 홍윤경씨. 두 사람의 만남으로 한국에서 살아가는 여성노동자들의 삶과 한국노동현실의 역사가 이어지고 있다.

                    상영일시  11월 29일 (일) 1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