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In the cold cold night 03 repeat mark

기채생(Scratch)2009 |  31min | color | DocumentaryㅣDV







FESTIVALS/AWARDS

2009 광주 인디 뮤직 페스티벌

2009 메이드인 부산 독립 영화제



 

SYNOPSIS
광주에서 클럽을 운영하는 남유진과 광주의 인디밴드에 관한 이야기. 남유진은 아프고 나도 아프고 인디밴드도 아프다.

This is a story about Gwangjy-based club owner Nam yoo-jin and underground bands in Gwangju. Nam Yoo-jin is taken ill so do I and underground bands as well.



DIRECTOR’S NOTE

2007년부터 시작된 음악장편다큐멘터리 <HEAVEN TRACK>은 끝을 알 수 없는 미궁속으로 빠져든다. 전국의 인디씬과 대안문화공간을 담겠다던 포부는 점점 퇴색되어 갔다. <In the cold cold night03_repeat mark>는 그 과정에서 만나게 된 광주의 컬쳐클럽 <네버마인드> 와 그안의 사람들을 다루고 있다. 광주라는 공간의 변방의 변방 클럽 ‘<네버마인드>는 어떻게 살아남고 진화하는가를 담기 위한 첫 단추를 꿰기 시작한다. 그리고 그 시작은 광주의 음악과 공간들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것이다.

A music documentary film <HEAVEN TRACK> started since 2007 but has lost its objectivity. My ambition of covering indie-scene and alternative cultural centers all over the country has gradually disappeared. In the meantime, I met <Nevermind> the culture club in Gwanju and people around it. <In the cold cold night03_repeat mark> is a story on them. I embarked on <Nevermind>: ‘How will the underground club in Gwangju survive and evolve’. The beginning of the project is capturing music and spaces in Gwangju just as they are.






FILMOGRAPHY

2006 in the cold cold night <01_Prologe>

2007 In the cold cold night <02_Metronome>




http://heaven-track.net/


공동체상영으로 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