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 cinemadal on Twitter


* <경계도시2> 1만 관객 돌파

꾸준한 극장 장기상영과 활활 타오르는 공동체상영의 열기!

드디어 1만명이라는 관객과 만난 <경계도시2> 소식들이 속속 전해지고 있습니다.

[스포츠 칸]에서 자세한 내용을 전해주셨네요.

 

기사에도 나오듯 독립영화, 특히 독립다큐멘터리가 열악한 배급환경 속에서

1만이라는 관객을 만나는 것은 참으로 어렵고 또 그만큼 의미있는 성과입니다.

적극적인, 그리고 대안적인 상영방식인 '공동체상영'에 대한 이야기 또한 앞으로 더욱

치열하게 고민되어야할 지점인 것 같습니다.

 

만명중의 한 분이 되어주신 모든 관객분들,

언제나 든든한 응원단 여러분, 축하해주고 함께 기뻐해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

 

 

***

 

[스포츠칸] 기사원문 보기 >>

시네마錢쟁⑬ ‘경계도시2’ 관객 1만 돌파

 

독립 다큐멘터리 <경계도시2>(감독 홍형숙)가 최근 1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 작품 배급을 맡은 ‘시네마 달’은 “지난 24일까지 극장에서 8000여 명, 공동체상영에서 2000여 명이 관람해 1만명 돌파라는 쉽지 않은 기록을 세웠다”고 26일 밝혔다.

독립영화계에서는 관객 1만명을 여느 상업영화의 100만명에 해당한다고 평가한다. 1억원 미만을 들여 완성, 20개 미만의 스크린에서 개봉되는 소규모 배급이 대부분이어서 그 만큼 관객의 선택을 받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실제로 독립영화 특히 다큐멘터리 작품이 1만이라는 관객을 만난 경우는 몇 작품에 불과하다. <영매:산자와 죽은자의 화해>(2002) <송환>(2003) <비상>(2006) <우리학교>(2006) <사이에서>(2006) <워낭소리>(2009) 등이 대표적이다.


한국영화연감에 따르면 <영매>는 1만2700명, <송환>은 2만3496명, <사이에서>는 2만4595명, <우리학교>는 3만4439명, <비상>은 3만9072명, <워낭소리>는 292만9756명이 관람했다. 배급사에 따르면 이 가운데 <우리학교>는 국내에서 600여 회에 걸쳐 이뤄진 공동체상영에서 6만5000명을 불러들여 9만5800명(2007년 8월 기준)이 관람한 것으로 집계돼 있다. <워낭소리>의 경우 개봉 전후 공동체상영을 통해 4만여 명이 관람, 이들의 입소문에 힘입어 전례 없는 성과를 이뤄냈다.

<경계도시2>는 재독철학자 송두율 교수의 37년 만의 귀국과 그를 둘러싸고 벌어진 한국 사회의 일대 광풍을 기록했다. 지난 3월 18일 전국 7개관이라는 소규모 배급으로 시작, 한달 여 동안의 고군분투 속에 값진 성과를 얻어냈다.

<경계도시2>는 이에 앞서 부산국제영화제, 서울독립영화제 등에서 주요상을 수상하며 2010년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하지만 독립영화계 내부에서는 의견이 엇갈렸다. ‘작품성과 대중성을 동시에 갖춰 오랜만에 1만 작품이 탄생하는 것 아니냐’고 기대하는가 하면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의 폐관 등 독립영화계 전반의 환경이 열악해 큰 성과를 내는 게 사실상 무리일 것’이라는 우려가 혼재했다.

실제로 <경계도시2>는 턱없이 부족한 상영관수와 상영회차로 개봉 초 어려움이 적잖았다. 박원순 변호사· 김C·권해효 등 ‘다큐 프렌즈’를 필두로 조국 교수, 우석훈 교수, 가수 루시드 폴, 칼럼니스트 김규항, 정지영 감독, 이시우·천명관·공선옥 작가 등 사회 각계각층에서의 전폭적인 지지와 함께 관객들의 추천 및 입소문이 꾸준히 이어지면서 1만 관객이라는 성과를 냈다.


<경계도시2>는 26일 현재 씨네코드 선재, 아리랑 씨네센터, 인천 영화공간 주안, 대전아트시네마, 광주극장, 부산 국도예술관, 아트씨어터 씨앤씨에서 상영되고 있다. 시네마 달은 “그간 춘천MBC노조를 필두로 강릉시네마테크에 이르기까지 40여회의 공동체상영을 가졌다”면서 “관객과 영화가 서로 찾아나서는 독립영화만의 특별한 배급 방식인 공동체상영이 더욱 활기를 띨 것”이라고 기대했다. 공동체상영 등의 문의는 시네마 달(02-337-2135 /cinemadal@cinemadal.com)로 하면 된다.

 

기사원문보기 >>

 

 

 

***

[유니온프레스] 기사원문보기 >>

‘경계도시2’ 관객 1만 돌파

재독 철학자 송두율 교수의 37년만의 귀국과 그를 둘러싼 한국 사회의 일대 광풍을 기록한 다큐멘터리 <경계도시2>(연출 홍형숙)가 관객 1만 명을 돌파했다고 영화의 배급사 시네마 달이 26일 밝혔다. 이것은 지난 3월 18일 개봉하여 전국 7개관에서 상영한지 약 5주 만의 성과로, 극장 관객 8천명과 공동체 상영 관객 2천명(24일, 배급사 집계 기준)이 <경계도시2>를 찾았다. 이는 보통 독립영화의 손익분기점이 1만명 내외라는 점에서 의미 있는 관객 동원이다. 또 독립영화 특히 다큐멘터리 작품이 1만이라는 관객을 만난 경우는 독립영화 개봉 역사상 손에 꼽을 정도. ...(중략) ...

<경계도시2>는 현재 개봉관을 제외하고도 전국적으로 하루 1~2회 이상 꾸준히 공동체상영이 진행되고 있다. 공동체상영은 관객이 있는 곳에 영화가 직접 찾아가는 상영 방식으로 독립영화만의 특별한 배급 방식이다. 영화는 현재 씨네코드 선재, 아리랑 씨네센터 등 전국 7개관에서 상영 중이다.

 

기사전체보기 >>

 

 

***

이외에도 각 지역에서 이어지고있는 공동체상영 관련 소식들이

지역 매체들에 꾸준히 소개되고 있습니다.

29일 울산과, 5월 8일 아산에서 진행되는 <경계도시2> 상영 소식에 관한 기사입니다 :)

 

[한국모바일방송] 기사원문보기 >>

울산미디어연대, 29일 ´경계도시2´ 상영회

울산인권연대와 울산미디어연대가 4월 29일 오후 7시 울산시 소공연연습장에서 4월 정기상영회를 갖는다.

이날 홍형숙 감독의 ‘경계도시 2’를 상영한다.

...(중략)...

또한 이날 영화상영이 끝나고 많은 궁금증을 풀어갈 수 있는 감독과의 자리도 마련된다.

‘경계도시 2’의 궁금한 점은 울산미디어연대 카페(http://cafe.daum.net/ulsanmedia)나 전화(052-211-2434)로 문의하면 된다.

전체기사 보기>>

 


***

 

[충청매일] 기사원문보기 >>

봄맞이 프로그램 풍성 _아산 YMCA

 아산 YMCA가 5월 다양한 봄맞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중략)...

다음달 8일 오후 4시 시민문화복지센터 지하공연장(구 경찰서)에서는 홍형숙 감독의 독립영화 ‘경계도시2’를 상영한다.

한편 여행 인문학 강좌는 참가비 5만원(개별강좌 신청시 한 강좌당 1만5천원)이며 경계도시 2 영화는 중·고·대학생들은 무료관람, 일반인은 관람료 5천원을 받아 동티모르 도서관 지원 사업에 후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아산YMCA(☏041-546-9877) 및 홈페이지(www.asanymca.org)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전체기사 보기 >>

 

 

☆ <경계도시2> 공동체상영, 전국으로 찾아가는 뜨거~운 열기!


*** 공동체상영 일정보기 >>>>

*** 전국의 지역배급처 안내 >>>>


신청& 문의 

시네마 달  cinemadal.com

tel. 02-337-2135  fax. 02-325-2137

mail.  cinemadal@cinemadal.com